기사검색

道, 폭염 농업피해 최소화 총력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1/07/30 [16:48]

 

최근 지속되는 폭염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전북도가 농업재해대책상황실을 중심으로 유관기관과 함께 피해 최소화를 위해 총력을 다한다.
최근 기상청의 예보에 따르면 지난 2018년의 역대급 폭염 (31.4일)과 같은 가능성은 크지 않지만 폭염일수가 평년(9.8일)보다 다소 많고 당분간 폭염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에 전북도는 농산유통과를 중심으로 초동대응, 농업, 축산, 수리시설 분야로 구성된 농업재해상황실에서 농진청, 농협, 한국농어촌공사 등과 긴밀한 공조 체계로 재해예방 정보 제공 및 피해상황 파악에 온 힘을 기울이고 있다.
도는 특히 폭염과 계절적 요인으로 인한 농산물가격 불안정, 농작물 생육저하, 가축 폐사 등의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분야별로 피해예방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도는 우선 수급 분야의 경우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 중인 수급대책과 더불어 통합마케팅 조직 및 생산자 단체에 탄력적 출하를 유도하고 농산물 산지 유통 관련 사업 240억원, 수급 안정 관련 사업 695억원을 지원해 농산물 가격 안정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도는 축산분야의 경우 폭염에 취약한 닭 사육 농가를 포함한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폭염대비 상황을 지속 점검하고 있고 폭염 스트레스 완화제 지원, 가축사육환경 개선사업 등 총 16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아울러 도는 보험가입농가 피해 시 추정 보험금 50% 가지급 및 잔여 보험금을 신속 지급하고 미가입 농가의 가축, 농작물 피해 시는 어린가축 입식비, 경종농가 대파대, 농약대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외에 도는 폭염 뿐만 아닌 국지성 집중호우, 태풍 등에 따른 피해예방 및 사전 조치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대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