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북은행, 익산시에 수해복구 특별성금 1천만원 전달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1/07/19 [17:16]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서한국)은 지난 16일 익산시에 수해복구를 위한 특별성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성금은 최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가 발생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익산시 중앙동 일대 소상공인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고, 빠른 수해복구를 통해 지역사회에 희망이 더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마련했다.

  이 날 전달식에는 익산시 정헌율 시장, 전북은행 이성란 부행장, 고찬배 익산지역금융센터장 등이 참석했으며, 특별성금은 현재 익산시와 공동으로 모금운동을 전개하고 있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중앙·매일시장 등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의 빠른 피해복구 일상회복을 돕기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전북은행 이성란 부행장은 “코로나19와 이번 침수피해로 이중고를 겪게 된 소상공인 분들을 위해 대출 및 금리 감면 등을 지원하는 지역 상생경영을 확대하고, 지역밀착형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금융으로 더 따뜻한 세상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전북은행은 이번 특별성금 외에도 지난 12일부터 익산지역 전북은행 5개 영업점(익산지점, 인화동지점, 영등동지점, 원광지점, 익산공단지점)에 ‘집중호우 피해지역 금융지원 전담창구’를 설치해 수해복구를 위한 빠른 금융지원 상담이 가능하도록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