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道, 코로나19 극복 위한 임업인 바우처 사업 추진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1/04/06 [22:05]

 

전북도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임업인을 대상으로 바우처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바우처 사업은 임가당 100만원이 지원되는 ‘코로나 극복 영림지원 바우처’와 임가당 30만원이 지원되는 ‘소규모 임가 한시경영지원 바우처’ 2종류다.

 

코로나 극복 영림지원 바우처는 코로나19 영향으로 판로 제한,  매출 감소 등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가를 직접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로 인한 매출 감소 품목(버섯류, 산나물류, 약초류)을 생산하는 농업경영체의 경영주다.

 

소규모 임가 한시경영지원 바우처 사업은 코로나19 피해에 취약한 소규모 영세 임가의 경영 불안 해소를 위해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대상은 0.5ha 미만 임야에서 단기소득 임산물을 재배하는 농업경영체의 경영주다.

 

신청기간은 1차로 12일부터 30일까지 접수 받아 5월 17일에 지급할 예정이다.

 

2차 추가신청은 5월 17일부터 21일까지이며 31일에 바우처를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방법은 현장 접수, 우편 접수가 가능하고 우편접수는 접수 마감일 내에 시군구(읍면동 사무소)로 도착한 우편에 한해 접수한다.

 

신청을 원하는 임업인은 신분증, 증빙서류 등을 지참해 농업경영체경영주 주소지 관할 지자체 시군구(읍면동 사무소)에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지원내용은 선불 충전카드로 지급하며 카드사용 기간은 발급일로부터 올해 8월말까지 사용해야 한다./이인행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