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완주군, 소양면 농촌중심지 활성 박차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1/03/05 [15:35]

 

완주군이 소양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소양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은 지난 2017년 농림축산식품부의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된 사업으로 2018년부터 올해까지 4년간 소양면 황운리를 중심지로 추진하고 있다.

 

2019년 하반기 시행계획 수립을 시작해 2020년 하반기부터 공사를 착공했으며 2올해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요사업으로 (구)면사무소를 리모델링해 교육문화지원센터로, 주민자치센터를 커뮤니티 복지센터로 리모델링하며 기초생활기반을 확충이 있다.

 

또한 안전한 거리조성, 도시계획도로(소양 소로 3-6호선), 간판정비, 소양 산책로 조성 등 지역 경관을 개선한다.

이에 더해 맞춤형 프로그램 교육, 문화교류 이벤트, 지역활성화 프로그램개발 컨설팅 등 지역역량강화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현재 군은 교육문화지원센터 리모델링을 진행 중에 있고, 간판정비를 19개소 완료했으며 산책로(데크)를 일부 완료하고 주민위원회를 통해 보완사항을 수립해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군은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을 통해 소양면 주민들이 다양한 교육·복지 서비스 혜택을 누리고 보행 및 교통환경 개선으로 인한 안전한 마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연평 도시개발과장은 “주민위원회를 통해서 주민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소양면의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하겠다”고 말했다./유성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