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팔복예술공장 입주작가 작품 전시회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1/01/22 [16:56]


방치된 폐산업시설을 재생해 만들어진 팔복예술공장 입주 작가들이 회화, 설치, 조각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작품을 전시한다.

 

전주시는 22일부터 내달 28일까지 팔복예술공장에서 ‘팔복예술공장 창작레지던시 3기 입주작가 작품 전시회’를 연다고 밝혔다.

 

‘나는 그리운 바다를 편안한 오늘, 번쩍번쩍 헤엄치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김성수 △김아라 △박경종 △서정배 △이가립 △이소연 △최빛나 등 팔복예술공장 창작레지던시에 입주한 7명의 작가들이 회화, 설치, 조각 등 다양한 장르의 개성 있는 예술작품들을 선보이게 된다.

 

총 작품 수는 76점으로 A동 2층 전시실과 다목적실, 이팝나무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시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시간당 관람인원을 최대 40명 이내로 제한해 운영한다.

 

사전예약은 팔복예술공장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으며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서배원 문화정책과장은 “이번 작품 전시회를 통해 코로나블루로 힘들어하는 시민들에게 위로와 여유가 전해져 마음이 치유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면서 “예술 작가들간 교류와 소통의 장을 마련하는 등 예술인들과 함께 성장하는 예술교육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팔복예술공장 이팝나무 그림책 도서관에서는 세계 희귀 그림책과 팝업북 200년사를 소개하는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염형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