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주시, 작은도서관에 전문 순회사서 지원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1/01/21 [16:37]

 

전주시가 작은도서관에 전문 운영인력을 지원해 주민들의 독서생활을 돕기로 했다.

 

전주시는 최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년도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사업’에 8년 연속으로 선정돼 올해 10명의 전문 순회사서를 작은도서관에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전문 운영인력(사서)을 통해 도서관 운영을 내실화하고 지역 내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의 연계 협력기반을 구축함으로써 주민들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내용이다.

 

순회사서는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간 지역 30개 사립작은도서관을 순회하면서 △장서관리기술 △독서문화 프로그램 기획·운영 △도서관 업무 실무 등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이를 위해 시는 오는 22일부터 28일까지 사서자격증 소지자를 대상으로 작은도서관 순회사서를 모집키로 했다.

 

희망자는 전주시 홈페이지(www.jeonju.go.kr) 또는 전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lib.jeonju.go.kr)에서 내려 받은 응시원서와 자기소개서 등 구비서류를 전주시립도서관 ‘꽃심’ 4층으로 방문 제출하거나 우편(완산구 백제대로 306), 이메일(mingk730@korea.kr)로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립도서관 ‘꽃심’(063-230-1854)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시는 다음 달 4일 면접심사로 합격자를 선정해 다음 달 8일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박남미 전주시립도서관장은 “작은도서관을 순회하는 사서를 지원해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과 연계 협력기반을 구축, 작은도서관을 더욱 활성화하는 데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