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남원 지리산한봉 영농법인 농식품부 공모 선정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12/04 [17:07]

 

전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21년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에 남원 지리산한봉 영농조합법인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남원시 소재 지리산한봉 영농조합법인은 한봉(꿀) 가공 전문기업으로 1994년 12월에 설립 현재 연간 매출액 약 25억원으로 농촌융복합산업 경영체 및 HACCP 인증을 받은 식품기업으로 꾸준한 성장을 나타내고 있다.

지리산한농 영농조합법인은 벌꿀을 생산농가에서 수집해 전화숙성, 저온농축, 여과 등을 걸쳐 벌크 포장해 (주)포프리, 삼흥 등 식품소재 반가공 원료로 공급하고 있다.

이번 사업선정으로 지리산한농 법인은 내년에 자부담 2억8,000만원에 4억2,000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받아 총 7억원을 시설투자해 반가공식품 전용라인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중장기적으로 올해 25억 원의 매출 규모가 5년 후에는 약 80억 원으로 증가할 것으로 바라보고 있고 일자리도 13명에서 2024년에 26명으로 확대돼 지역사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 박우석 농식품산업과장은“이번 사업을 통해 삼락농정의 제값 받는 농업 실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도록 적극 노력해 나갈 것 이다”고 밝혔다.
/이대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