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북대, 용역 근로자 전원 정규직 전환 마무리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12/01 [17:16]

 

전북대가 용역 근로자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해 눈길을 끈다.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 발표 후 용역 근로자를 대거 정규직으로 전환하며 전국 대학의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는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최근 대학의 용역 근로자 정규직 전환을 모두 마무리 했다고 1일 밝혔다.


전북대는 2018년 청소용역 근로자 118명을 국립대 최초로 정규직 전환을 시작으로 이듬해 시설관리용역(기계·난방) 2명을 전환했으며, 2020년 5월 경비용역 11명, 12월 1일자로 마지막 남은 시설관리용역 전기·소방 분야 근로자 5명을 정규직으로 임용했다.


전북대는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 정책’에 발맞춰 2017년 8월부터 정규직 전환 TF팀, 노사 및 전문가 협의기구 등을 구성, 지속적인 소통의 노력을 기울여왔다.


김동원 총장은 “대학은 용역근로자로서 맡은 바 임무를 성실히 수행해 온 근로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전북대의 한가족으로서 따뜻한 동행을 위해 처우 개선 등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