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주시, 자전거 타기 좋은 환경 만들기 나서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11/18 [17:31]


전주시가 자전거 타기 좋은 환경을 구축에 나섰다.

 
시와 자전거 다울마당(위원장 장태연)은 18일 치명자산 공영자전거 대여소 등에서 다울마당 위원 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자전거도로 현장체험을 실시했다.

 
이날 위원들은 치명자산 공영자전거 대여소에서부터 삼천대여소에 이르는 왕복 28㎞ 구간에서 전주공영자전거인 ‘꽃싱이’를 타고 자전거 우선도로와 천변 자전거도로, 2021년 사업 예정인 삼천 자전거도로 구간을 점검했다.

 
위원들은 또 색장동 원색명화마을에서 연찬회를 열고 기린대로 한벽교 부근 자전거도로 개설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또 ‘꽃싱이’와 자전거도로의 개선방안과 함께 안전하고 편리한 자전거 이용환경 조성방안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했다.
 
이강준 전주시 시민교통본부장은 “이번 자전거도로 현장체험을 통해 수렴된 의견과 시민들의 여러 목소리를 최대한 반영해 삼천 자전거도로와 한벽교 부근 기린대로 자전거 도로가 안전한 인프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