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북교육청, 고교학점제 도입 대비 교원 전문성 강화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10/30 [16:45]

 

전북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고교학점제 도입을 대비해 교원 전문성을 강화한다.

도교육청은 고등학교 교원(교사, 수석교사, 교감)중 희망교원 100명을 대상으로  11월 6일까지 전주비전대 행복기숙사와 라마다호텔 세고비아홀에서 고교학점제 ‘A-STeP’ 연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하여 회기별 참여인원을 20명 이하로 제한해 5회 추진한다.

고교학점제 ‘A-STeP’ 연수는 2022년부터 일반고에 일부 도입되는 고교학점제를 준비하기 위하여 학생들이 자신의 진로를 탐색하고 진로에 맞는 과목을 선택해 이수할 수 있도록 진로학업설계 지도(Academic Advising)에 대한 교사의 전문성 향상을 지원하기(To Support Teacher’s Professionalism)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아카데믹 어드바이저의 역할 이해/ 자기이해검사 ▲진로탐색 검사 도구의 해석과 활용 ▲진로정체감/성숙도 활용 ▲직업카드/학과카드 활용 방안 ▲진로별 학업계획 설계 지도 ▲진로학업 관련 학부모 상담의 실제 등이다.

도교육청은 학교단위로 진행되었던 고교학점제 ‘A-STep’ 연수를 지원받지 않은 교사와 소규모 학교 1학년 담임그룹 참여를 권장하였으며, 교사의 학생 학업설계지도 전문성을 전교사가 갖출 수 있도록 연수기회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생이 자신의 진로에 따른 교육과정을 설계할 수 있도록 일반고 교사의 전문성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며 “고교학점제 교육과정으로의 전환을 위한 전 교원의 진로학업설계 지도 역량을 강화하고, 학생 한 명 한 명에 중심을 둔 맞춤형 지도 시스템 구축 기반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