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지역거점형 방과후마을학교 가을학기 현장점검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10/29 [17:28]

 

전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지역거점형 방과후마을학교 현장점검에 나선다.

도교육청은 오는 11월까지 전주, 군산, 익산의 지역거점형 방과후마을학교 11개 기관을 대상으로 가을학기 현장점검을 추진한다.

지역거점형 방과후마을학교는 문화, 예술, 체육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공신력 있는 기관을 선정하여 도시지역 학생들에게 목공예, 드론, 야구, 방송댄스, 한국무용, 창작글쓰기 등 다양한 방과후 교육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지역사회와의 연계·협력을 통해 학교와 마을과 지역이 함께 방과후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들 기관은 도내 초,중,고등학생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주중과 주말 방학중 방과후 프로그램을 제공해왔다.

겨울방학과 여름방학엔 각 10일 20시간, 봄학기와 가을학기는 각 15주 30시간씩 운영하며, 수강료와 재료비는 전액 도교육청에서 지원한다.

이번 현장점검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조정에 따른 방역 지침 준수 여부와 프로그램 수, 강의시간, 방역용품·재료구입, 간식비 등 운영 예산 사용의 적정화 등을 집중 점검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도시지역 방과후 활성화 방안으로 시작한 지역거점형 방과후마을학교가 도시지역의 학생들이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다양한 방과후 프로그램 만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연계·협력하여 내실있게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1월 27일에는 지역거점형 방과후마을학교의 성장과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사례를 공유하는 워크숍도 진행할 예정이다. /염형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