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도, ‘촌(村)캉스’농촌여행 코스 소개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07/31 [17:10]

 

전북도는 여름휴가 성수기를 맞아 ‘촌(村)캉스’를 준비하는 알뜰 여행족을 위해 아이와 함께 반드시 가봐야 할 ‘농촌여행 추천코스 2탄’을 선보였다.

이번 추천 코스는 ‘신분을 초월한 사랑 이야기’를 주제로 익산(미륵사지)~전주(원색명화마을)~임실(치즈마을)~남원(노봉혼불마을, 광한루, 동편제마을)으로 이어진다.  

앞서 도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지친 학생들을 위한 농촌 힐링 관광 프로그램 ‘계곡 품은 무진장(무주, 장수, 진안) 여행코스’를 소개한 바 있다.

농촌여행 추천코스 2탄의 첫 방문지인 익산 미륵사지에서는 천년을 품고 있는 신라 선화공주와 백제 서동의 사랑이야기를 접할 수 있다.

전주 원색명화마을은 한옥마을까지 자전거 투어와 쿠키 만들기 체험이 가능하다.

임실 치즈마을은 한국전쟁으로 피폐해진 농민에게 낙농과 치즈 제조 방법을 가르치고 농촌계몽에 힘썼던 고 지정환 신부의 숭고한 정신을 느낄 수 있다.

남원에서는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의 촬영지며 연중 인생컷이 가능한 서도역과 목공예를 체험할 수 있는 노봉혼불문학마을, 춘향전의 ‘사랑가’가 울려퍼지던 광한루를 방문한다,

동편제 판소리 한 자락과 돼지 바베큐 파티를 즐길 수 있는 동편제마을은 코스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