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진안군, 진안홍삼축제 활성화 간담회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07/10 [17:25]

 

진안군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춰 축제를 추진하기 위해 최근 진안홍삼축제추진위원회와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전춘성 군수, 박명석 홍삼축제추진위원장을 비롯한 임원진 등 17명이 참여했다.


이날 회의는 전국적인 재 확산세와 코로나19로부터 군민과 관광객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기존에 축제 대면 방식을 바꾸기 위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졌다.


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언택트 축제 기획과 바이럴 마케팅을 통한 축제 홍보, 지역 농·특산물 드라이브스루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나눴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켜보며 축제 개최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으며 이에 따른 여러 대응책 마련에 고심했다.


전춘성 군수는  “안전을 최우선으로 군민과 관광객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진안홍삼축제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안홍삼축제는 전국 유일의 홍삼특구인 진안군의 대표축제로 매년 10월 마이산북부 일원에서 진행되고 있다.


2020-2021 문화관광축제, 전북도 최우수 축제로 선정돼 대한민국 대표 건강축제로 자리 매김했다./백시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