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주시, 사회보장 증진 위한 민관 협력체계 강화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07/03 [16:59]

 

전주시가 노인과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복지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공고한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나섰다.

시는 3일 시청4층 회의실에서 지역의 사회보장을 증진하고 복지서비스 제공기관ㆍ법인ㆍ단체ㆍ시설과의 상호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제8기 전주시 지역사회보장 대표협의체’의 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제8기 전주시 지역사회보장대표협의체에는 노인ㆍ장애인ㆍ아동ㆍ청소년ㆍ여성ㆍ다문화 등 계층별 복지기관 대표와 교수, 공무원 등 총 26명의 위원이 참여하게 된다. 시는 이날 신규 위원으로 위촉된 아홉 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위원들은 또 민간공동위원장으로 사회복지사협회 박주종 회장, 부위원장으로 예수대학교 사회복지학부 배진희 교수를 선출하기도 했다. 박주종 민간공동위원장의 경우 민관과 주민이 참여하는 협력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직능별ㆍ지역별 협의체의 복지사업들을 이끌어 나가게 된다.

김재화 생활복지과장은 “단 한 명도 차별받지 않고 소외되지 않는 더불어 행복한 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새로 출범하는 제8기 대표협의체가 긴밀히 협력해 복지의 중심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세형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