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농협은행 전북본부, 진안 육묘장서 농촌일손돕기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05/29 [16:33]


NH농협은행 전북본부(본부장 장기요)는 지난 29일 영농철을 맞아 진안군 부귀면에 위치한 부귀농협 벼 공동 육묘장에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일손돕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농촌일손부족과 육묘 수급을 필요로 하는 농가에 도움의 손길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NH농협은행 전북본부, 농협 진안군지부(지부장 김성훈), 부귀농협(조합장 김영배)이 함께 실시한 이번 일손돕기에는 20여명의 직원들이 참여해 벼 육묘 모판나르기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장기요 본부장은“풍년농사를 기원하는 영농철이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그 어느때보다 농촌의 일손부족 현상이 심각하다”며“농가·농민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실직적인 농촌일손돕기를 전개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형권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