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제시,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선정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10/08 [15:48]


김제시가 2020년‘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으로 당월지구와 율치지구 2개 사업이 선정돼 69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소하천 정비사업으로 주택이나 농경지 등 침수피해를 사전에 정비해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사업이다.


당월지구는 25억원을 투입해 금구면 월전리 일원 당월천 1.5km와 율치지구는 44억원을 투입해 금구면 화율리 일원 율치천 1.6km에 대한 축제와 하상을 정비하고 낙차보 등을 설치한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금구면 월전리와 금산면 화율리 주민 109세대, 농경지 30.6ha에 대한 침수피해 걱정이 해소돼 주민 삶의 안정성이 확보됐다”며 앞으로 이 지역 주민들은 “생업 전선에 매진하여 풍요롭고 여유로운 삶을 영위해도 된다”고 힘주어 말했다. /채규곡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