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정읍시 아동보호 안전망 ‘촘촘히’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4/02/21 [14:47]

 

 

정읍시가 서남권 아동보호전문기관을 개관하고 보다 촘촘한 아동보호체계를 구축했다.

시는 21일 아동학대 예방과 피해아동 보호를 위해 북면에 정읍시아동보호전문기관을 개관했다. 시 아동보호전문기관은 서남권(정읍, 김제, 고창, 부안) 4개 시·군 사례관리를 통합 운영관리하는 거점기관이다.

이날 개관식에는 이학수 시장과 김웅철 굿네이버스 사무총장, 고경윤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3개 시·군(김제, 고창, 부안) 관계자 등 유관기관 80여명이 참석했다.

그동안 전북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서남권 아동학대 사례관리 업무를 수행했지만 관할지역이 넓고 사례관리 아동수가 많아 신속한 대응이 어려워 아동보호전문기관 설치의 필요성이 대두됐다.

시는 전문적이고 효율적으로 아동보호기관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난해 11월 위탁운영법인 공모를 통해 굿네이버스를 운영기관으로 선정했다.

시 아동보호전문기관에는 상담실, 치료실 교육장, 사무실 등 10개의 실을 구비하고 관장을 비롯해 상담원, 심리치료사 등 17명이 근무하게 된다. 이들은 서남권 지역 학대피해아동의 상담과 치료, 재발 방지 등 사례관리와 아동학대에 대한 인식개선에 대한 예방·홍보 활동한다.

이학수 시장은 “아동보호전문기관 설치로 학대피해 아동의 치료와 아동학대 재발 방지 등에 더욱 심혈을 기울여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지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남대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