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북여심위, 총선 여론조사 관련 첫 고발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4/02/19 [16:55]

 

 

전북특별자치도여론조사심의위원회(이하 ‘전북여심위’)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의 후보자 추천을 위한 당내경선을 앞두고 정당이 실시한 당내경선 관련 여론조사 결과를 왜곡해 공표한 자원봉사자 B를 지난 2월 15일 정읍경찰서에 고발했다.

입후보예정자 A의 자원봉사자인 B는 지난 1월 말경 모정당 당내경선 관련 여론조사기간 중 자신의 페이스북에 A를 지지하는 글을 게시하면서 모정당이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왜곡하여 공표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공직선거법’(이하 ‘같은 법’)제96조 제1항은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 결과를 왜곡해 공표 또는 보도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고 이를 위반할 경우 같은 법 제252조 제2항에서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만원 이상 2,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전북여심위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의 후보자 추천을 위한 당내경선을 앞두고 왜곡된 여론조사 결과를 공표해 여론을 호도하거나 당내경선 여론조사 결과에 영향을 미치기 위해 지지후보 역선택을 유도하는 행위 등 위법행위를 집중 단속해 엄중 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대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