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북은행, ‘자립준비청년 의료지원 사업’ 업무협약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4/02/19 [16:53]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이 19일 전북대학교병원에서 ‘자립준비청년 의료지원 사업’ 업무협약식 및 후원금 3,200만원 전달식을 가졌다.

 

전북은행은 보호자의 부재 또는 어려움 등으로 아동복지시설 등에서 생활하다 만 18세 이후에 보호 종료돼 사회에 홀로 진출해야 하는 자립준비청년들에게 건강 및 의료서비스 지원으로 건강한 자립을 이루도록 돕고 지역은행으로서 금융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이번 사업을 마련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전북대학교병원 유희철 병원장, 전북특별자치도자립지원전담기관 전숙영 관장, 전북은행 백종일 은행장, 오현권 부행장, 임규형 전북대병원지점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역을 대표하는 은행과 병원 등이 협업하는 사회공헌사업 모델을 구축하고 도내 보호시설퇴소 5년 미만 집중 관리 대상 자립준비청년 160명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및 예방접종 등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백종일 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과 후원금이 도내 자립준비청년의 건강한 자립을 위한 발판이 돼 실질적인 사회적 지원 관계망으로 정착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은행으로서 자립준비청년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탄탄한 경쟁력을 가진 강한 은행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북은행은 양질의 일자리와 취업기회 제공으로 성공적인 자립을 지원하는 ‘JB희망의 학습멘토링’과 정부지원 자립정착금 등에 대한 올바른 사용과 관리를 돕기 위한 맞춤형 금융경제교육, 공과금 및 월세·생필품 등 홀로 생활을 돕기 위한 주거비지원 그리고 전북은행 임직원과 함께하는 자립 멘토링 ‘JB키다리아저씨’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자립준비청년들의 실질적인 자립을 도우며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황승훈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