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공예품전시관 공예품 가치상승, 보자기 활용 기획展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4/02/16 [16:10]

 

 

 

공예품의 가치를 한층 높여줄 보자기 활용 기획전이 마련돼 주목을 끌고 있다.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오는 3월 3일까지 한 달여간 전주공예품전시관 1관에서 ‘보자기 담다, 매다’ 기획전을 진행한다.

 

이번 기획전은 다양한 형태와 크기의 공예 작품을 보관하고 장식하며 들고 다닐 수 있는 선조들의 보자기 활용법, 그리고 보자기의 미학을 감상할 수 있는 전시로 꾸며진다.

 

이번 전시에서는 국화매듭, 딸기매듭, 가락지매듭 등 전통방식의 매듭으로 만든 보자기 작품을 만나 볼 수 있다.

 

전시관 내에서 송출되는 ‘보자기 포장법’영상을 통해서도 전통 보자기 매듭 방식을 확인할 수 있다.

 

전당은 이번 기획전과 함께 전시관을 찾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포토존에서 사진 촬영 후 개인 SNS에 공유하면 즉석 사진을 인화해 주는 서비스도 진행한다.

 

이와 관련 보자기는 우리 생활에 밀접하게 연관 지을 수 있는 한국 고유의 전통문화 중 하나로 물건을 싸는 데 그치지 않고 사용하는 원단과 매듭짓는 방법을 통해 한국적 미와 전통의 미를 표현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틀이 있는 가방에 비해 공간 활용이 용이하고 재활용이 가능해 친환경적이다. 

 

김도영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은 “이번 전시는 다양한 형태의 보자기 작품을 통해 조형미와 색채의 미학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활 속 공예를 소개하고 공예의 인식을 대중화 시켜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이인행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