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4 전주세계소리축제 여름 개최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4/02/05 [16:24]

 

 

매년 가을 찾아왔던 전주세계소리축제가 올해는 여름에 관객들과 만난다.

 

전주세계소리축제조직위는 2024 전주세계소리축제 개최 일정이 8월 14일부터 18일에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매년 9월~10월에 개최해 오던 소리축제가 올해 8월로 축제 일정을 옮기면서 여름 축제로서의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겠다는 복안이다. 

 

소리축제는 8월 여름 축제로 개최 시기를 옮김으로써 소리축제가 가진 차별성을 더욱 강화하고자 한다. 

 

2021년부터 공연예술제로 변화를 추구해 온 소리축제는 전통예술기반의 공연작품은 극장에서, 대중친화적 공연은 야외극장에서 펼치며, 예술성과 축제성을 갖춘 여름축제로 거듭나게 될 것이다. 

 

무엇보다 전국 각지의 본격적인 축제 및 공연 시즌에 앞서 개최함으로써 수준 높은 예술가와 작품을 사전 확보하고 국내외 기관 협력의 폭도 확장하여 축제의 발전적인 미래를 도모하겠다는 소리축제의 전략적 선택이 포함돼 있다.

 

8월은 방학과 휴가 시즌으로 그간 학기 중 참여가 어려웠던 어린이와 가족 단위 관객들에게는 소리축제의 여름 개최가 즐거운 소식이 될 것이다. 

 

무엇보다 미래세대 예술가인 전국의 국악/음악 전공 중고등·대학생들도 방학을 맞아 참여가 가능해졌으며 축제는 이들을 차세대 주인공으로 참여시키면서도 성장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소리축제 본연의 미션에 더욱 충실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올해 소리축제는 한국소리문화의전당에서 실내 공연작품 중심으로 최고 수준의 공연을 무대에 올릴 계획이다. 

 

한편 야외 공연은 도민들이 여름밤을 즐길 수 있도록 대중친화적인 프로그램을 통해 신명나는 축제판을 열고자 한다. 

  

야외 공연에서는 폭염 대비 및 안전대책을 최우선으로 하되 장소 특정 프로그램을 배치해 여름 축제의 묘미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가 10월중 개최됨에 따라 '찾아가는 소리축제'로 14개 시군 및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를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이왕준 조직위원장은 "그동안 가을철 축제 쏠림현상을 탈피해 보다 차별화된 소리축제로 학생, 청소년이 적극 참여하고 예술인이 수준 높은 공연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특히 올해는 전북특별자치도 출범하는 원년으로 소리축제가 국제적 위상을 정립하고 전통문화와 판소리의 본고장으로서 명성을 함께 이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이인행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