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설 귀성 24일 오전, 귀경 25일 오후 가장 혼잡

가 -가 +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01/22 [09:28]



올해 설 연휴 귀성길은 24일 오전, 귀경길은 25일 오후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이번 설은 귀성 기간이 짧아 귀경보다는 귀성 시간이 더 많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2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 설 귀경은 서울→부산 8시간 10분, 서서울→목포 7시간 10분 등으로 지난해보다 최대 2시간 50분 소요시간이 늘어날 것으로 예측됐다.


귀경은 귀성일수가 늘면서 차량이 분산돼 부산→서울 8시간, 목포→서서울 7시간으로 지난해 대비 최대 2시간 가량 줄 것으로 보인다.


설 연휴기간 예상 이동인원은 총 3,279만명으로 설날(25일)에 최대 인원인 825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설에도 24∼26일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모든 차량을 대상으로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된다. /이인행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새만금일보. All rights reserved.